최신보험뉴스

제목:펫보험과 어린이보험을 판매하는 특화보험사의 설립

내용:

펫보험과 어린이보험 등과 같이 특화보험 판매를 하는 소규모 보험사 혹은 모험 분야로 투자를 하는 특화증권사 설립을 추진됩니다.
또, 모바일 결제와 자율주행기술 보험 등과 같이 차세대 핀테크 서비스 역시 출시될 것이며, 금융위원회에서는 이와 같은 내용이 담긴 2018년 업무계획을 마련한다고 1월달에 발표했었습니다.
먼저 금융위원장의 강조로 금융산업의 무술통공을 위해서 금융산업에 진입하는 장벽을 낮추게 되었습니다.


무술통공이란 시전상인 독점권이 다른 난전으로 허용이 된 정조의 신해통공을 비유한 것으로 금융업 진입장벽을 줄여서 경쟁력 강화를 한다는 의지가 담긴 것을 말합니다.
현재는 1개밖에 없는 온라인 보험사의 확대 및 금융투자회사에서의 자본금 요건까지 완화를 해서 특화보험사와 특화증권사 등과 같이 특화금융회사들이 출시되도록 유도를 하려는 전략입니다.
특화보험사에는 펫보험과 어린이보험 등이 판매되는 소규모의 온라인 보험사이며, 특화증권사의 경우 인가제 등록제 전환 후 자본금 요건을 30억이었던 것에서 15억으로 감소시키게 되었습니다.